"너무해요"…'고독한 태민방' 들어갔다가 '강퇴'당한 샤이니 태민
2018-02-24 09:35:04


인사이트온라인 커뮤니티


샤이니 태민이 팬 단체 대화방인 '고독한 태민방'에 들어갔다가 강퇴를 당하는 수모(?)를 겪었다.


지난 23일 태민은 직접 '고독한 태민방'에 접속해 팬들과 소통에 나섰다. 


최근 유행하는 '고독한 OO방'은 좋아하는 연예인들의 팬이 모여 사진으로만 대화하는 오픈 채팅방이다. 


문자나 이모티콘을 사용할 시 강퇴를 당하게 된다.


인사이트


인사이트온라인 커뮤니티


그는 본인이 아닌 척 "태민 콘서트 사진 좀 올려달라"고 요구하는가 하면 자신의 셀카 사진을 올렸다.


태민은 팬들과 함께 본인과 관련된 사진을 올리면서 채팅을 즐겼다.


그러던 중 한 팬이 태민이 올린 셀카 사진을 보고 "이거 언제냐"고 묻자 태민은 "이거 3년 전쯤 사진인데요?"라고 답했다.


하지만 태민이 답하고 곧이어 채팅방에는 "'태민'님을 내보냈습니다"라는 메시지가 떴다.


문자를 사용했다는 이유로 방 매니저가 태민을 강제 퇴장시킨 것이다.


인사이트


인사이트온라인 커뮤니티


그러자 태민은 '사실 저 태민이에요. 다시 초대(해주세요)'라고 적은 사진을 올리며 채팅방에 들어오게 해달라고 요구했다.


이어 태민은 "너무해", "장난 좀 쳤다고ㅠ"라고 속상함을 털어놓으며 계속해서 방 접속을 요구했다.


결국 인증샷을 통해 본인이 태민임을 확인받은 태민은 방에 다시 초대될 수 있었다.


이어 태민은 자신의 셀카 사진을 올리면서 기뻐했고 계속해서 팬들과 소통을 이어갔다.


방을 떠나기 전 태민은 팬들에게 "다들 밥 잘 챙겨 먹고 다니고, 저는 건강하니까 너무 걱정하지 말라"며 인사를 건네기도 했다.


[ⓒ 스타플래닛,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